• home
  • 커뮤니티
  • 공지사항

공지사항경북교총의 공지사항을 알려드립니다.

[Print]
2021-04-06 오후 4:12:00
제목 재산공개 철회 촉구 전국 교원 청원 운동 돌입! 이주희 조회(378)

교원 잠재적 투기범 취급 반드시 저지한다

교총재산공개 철회 촉구 교원 청원운동 돌입!

전국 유대학 교원예비교사 등 대상 30일까지 전개 -

하윤수 회장 교원 자긍심 훼손 절대 좌시 못해


1.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회장 하윤수前 부산교대 총장)가 5일 교원공무원 재산공개 철회 촉구 전국 교원 청원운동에 돌입했다전국 유대학 교원예비교사 등을 대상으로 이달 30일까지 추진한다.

 

2. 교총은 최근 정부는 LH사태를 빌미로 전 교원공무원 재산등록이라는 졸속 대책을 내놨고여당은 관련 내용을 담은 공직자윤리법 개정안까지 발의했다며 부동산 투기를 예방감시해야 할 정부가 그 실패의 책임을 교원공무원에게 전가하고 희생양 삼는 행태에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고 비판했다.

 

3. 하윤수 회장은 교원 등을 잠재적 투기범으로 취급하고 자긍심을 훼손하는 일은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며 과도하고 비상식적인 재산등록 대책과 법안을 끝까지 대응해 반드시 철회시키겠다고 밝혔다.

 

4. 교총의 이번 청원(서명운동 전개는 정부가 교원 등 공직사회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재산공개를 강행하고 있어서다교총은 도대체 교원이 무슨 업무상 부동산 정보나 기밀이 있어 투기를 하고 부당이익을 취할 수 있다는 것인지 이해할 수 없다며 투기 근절은커녕 행정력 낭비와 교원 업무 부담만 가중시킬 것이라고 지적했다.

 

5. 실제로 교원들은 현재 김영란법부패방지법에 의해 스승의 날 카네이션 한 송이커피 한 잔도 금지되고 있으며학교장은 매년 두 차례 전 교직원과 거래업체를 대상으로 청렴도 설문조사까지 실시하고 있다는 게 교총의 설명이다.

 

6. 아울러 개인정보 노출로 인해 범죄에 이용되거나 재산 수준에 따른 교사 평판 등 교권 침해가 우려된다며 전체 교원 등의 재산공개 추진은 외국에서조차 사례를 찾을 수 없을 만큼 과도하다고 강조했다이어 재산등록은 관련 업무 공직자 등 타당한 기준과 범위를 정해 시행하고차명 투기 적발 등 실효성 있는 투기 근절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7. 교총은 코로나19 극복만으로도 여념 없는 교육 현장이 청원운동을 할 수밖에 없는 현실을 정부와 국회는 엄중히 받아들여야 한다며 그럼에도 계속 재산공개를 강행한다면 모든 단체와 연대하고모든 수단을 동원해 끝까지 저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교총:http://www.kfta.or.kr/page/pressView.do?menuSeq=170000000015&currPageIndex=1&seq=210405000000



 
번호 제목 글쓴이 파일 조회수 날짜
158 LG전자 가정의달 맞이 복지몰 이벤트 이주희 156 2021.05.14
157 코로나19 특별방역관리주간 방역과 복무 준수사항 카드뉴스 이주희 185 2021.04.27
156 말이 되는 영어, 폴링! 무료체험하기 이주희 248 2021.04.12
155 재산공개 철회 촉구 전국 교원 청원 운동 돌입! 이주희 378 2021.04.06
154 교원·공무원 재산공개 철회 촉구 전국 교원 청원 운동 이주희 305 2021.04.06
153 2021년도 교육공로자 표창 후보자 신청 안내 경북교총 1573 2021.02.19
152 2021년 3.1일자 인사발령 입력 안내 이주희 3559 2021.02.09
151 한국교총 예방교권뉴스 이주희 356 2021.02.08
150 2021년 교원성과급 차등지급 폐지와 교육용 사이트 모바일 데이터 지원사업 요구 이주희 999 2020.12.17
149 ■연말 대박이벤트 홍보■ 이주희 730 2020.11.30
148 경북교총과 함께하는 하늘안과 병원에서 백내장/노안, 라식/라섹 프로모션 이주희 591 2020.11.17
147 교총 원격연수원(사제동행)에서 새로운 통합 서비스 플랫폼(티프렌즈) 이주희 546 2020.11.13
146 [쉐보레경산대리점] 11월 쉐보레와 함께하는 KOREA SAREAFESTA. 이주희 505 2020.11.03
145 선생님의 억울한 교권사건 교총이 해결해드립니다! 이주희 515 2020.10.22
144 교육현안 해결 촉구 전국교원 청원운동에 참여해주세요! 이주희 518 2020.10.16

첫페이지로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페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