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커뮤니티
  • 보도자료

보도자료경북교총 보도자료 입니다.

[Print]
2021-01-26 오후 4:00:00
제목 교육부의 2021년 업무 계획에 대한 입장 이주희 조회(263)
1. [교총보도자료]교육부의2021년업무계획에대한입장.hwp  

 

 

 


보도자료

KFTA Press Release

회장 : 하 윤 수(河 潤 秀) / 06764 서울특별시 서초구 태봉로 114

2021126

 

3(붙임 쪽) 배포 즉시 보도

담 당 : 정책추진국(02-570-5711~4)

 

국 장 이 민 정

대 변 인 : 조성(010-9035-7108, 02-570-5531)

 

 

교육부의 2021년 업무 계획에 대한 입장

 

 

 

 

등교 확대-교육격차 해소-미래교육 실현 모두


정규교원 확충 통한 학급당 학생수 감축이 근본대책!!

 

초등 정원 줄이면서 기간제교사만 양산하나

 

한시대책 우려

 

고교학점제, AI환경 교육 강화도 교사 확보 없이는 공염불

 

기초학력 진단조차 폄훼거부지원센터 만든다고

 

해결 되겠나

 

돌봄교실 확대 아닌 지자체 이관으로 교육전념 여건

 

마련해야 학교운영비 위축 피해 없도록 방역 예산은

 

별도 확보해 지원을

 

무분별한 유중등 교육 이양 전제로 한 국가교육위

 

설치 반대

 

 

1. 교육부가 26일 발표한 ‘2021년 업무계획을 통해 등교수업 확대를 추진하고, 특히 초등 저학년의 우선 등교를 위해 과밀학급 해소를 위한 기간제교사 한시 배치방안을 밝혔다. 또한 학생 기초학력 지원을 위해 국가기초학력지원센터를 신설하고, 돌봄 확대를 위해 지자체가 운영하는 학교돌봄터를 설치하겠다고 제시했다. 고교학점제 확대 도입과 인공지능환경 교육 강화방안도 내놨다.

 

2. 이에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회장 하윤수)등교 확대와 원격수업 질 제고, 미래교육으로의 전환 등 기본방향에는 공감한다면서도 그러나 기존에 제시했던 방안에 머물고, 기간제교사 한시 배치 등 단기 대책만으로는 한계가 있다고 지적했다. 하윤수 회장은 교육격차 해소, 온라인수업 내실화, 미래교육 실현을 위해서는 교사학생이 교육에 전념할 수 있는 교실환경이 구축돼야 한다정규교원 확충을 통한 학급당 학생수 감축 등 근본대책을 추진해야 한다고 밝혔다.

 

3. 교총은 초등 저학년 과밀학급 해소를 위해 기간제교원을 한시적으로 활용하겠다는 교육부 계획에 대해 학생 수 감소를 이유로 초등교사 정원을 줄이려다 기간제교원만 양산하는 결과를 초래하고 있다초등교는 물론 중고교의 등교 확대와 교실 방역, 맞춤형 미래교육을 위해서는 정규교원 확충과 학급당 학생수 감축이 근본대책임을 염두에 두고 교원수급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4. 특히 교총은 그간 초등 저학년의 학급당 학생수 감축을 교육부 교섭에서 줄기차게 제기해 온 바 있다. 교총은 초등 저학년은 발달단계 상 기초학력, 생활습관, 교우관계 형성에 매우 중요한 시기라며 초등 저학년의 학급당 학생수를 획기적으로 줄여주는 교사 확충 대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5. 이어 교육부가 미래교육 실현을 위해 제시한 고교학점제 확대, 인공지능 및 환경 교육 강화 역시 교사 양성과 확보가 필수불가결한 조건이라며 그럼에도 여전히 새로운 교원수급모델을 만들겠다는 말만 되풀이해서는 안 되며 구체적인 정규교원 확충 방안을 조속히 마련추진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6. 학습결손 보완을 위해 기초학력 진단보정 시스템 등으로 진단지원하겠다고 밝힌 부분에 대해서는 기초학력 진단조차 일제고사, 서열화로 폄훼하며 거부하는 일부 시도교육청의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다면 국가기초학력지원센터 신설의 의미는 반감될 수밖에 없다국가 차원의 객관적이고 일관된 학습진단지원체계가 구축돼야 한다고 밝혔다.

 

7. 아울러 교육의 목표는 기초학력을 넘어 보통, 우수 이상 학력으로 학생들을 끌어올리는 것이라며 기초학력에만 초점을 둔 정책이 아니라 학력 신장방안이 함께 제시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8. 돌봄교실 확대와 관련해서는 돌봄의 대부분을 여전히 학교, 교사에 떠넘기는 구조는 교권을 침해하고, 구성원 간 갈등으로 학교 교육력을 약화시킨다면서 모델 수준의 학교돌봄터 설치가 아니라 충분한 예산 확보, 전담인력 고용 안정, 직영 방안 마련과 함께 온종일 돌봄 특별법을 제정해 지자체 운영 공적돌봄체계로 전환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9. 스마트기기 관리활용, 원격수업 운영 등을 전담하는 테크매니저시범배치 추진과 관련해서는 또 다른 이름의 교육공무직 양산으로 이어져서는 안 된다교육청 차원에서 외부 전문업체와 계약을 맺고 학교를 지원하도록 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10. ‘원격교육기본법제정 추진에 대해서는 대면교육을 중심으로 비대면교육을 보완재로써 체계적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데 방점을 둬야 한다지난해 원격수업의 공과분석을 토대로 학교현장을 최대한 지원할 수 있는 내용을 담아야 한다고 제안했다.

 

11. 아울러 교총은 일부 교육청이 방역에 필요한 예산을 추가 지원 없이 학교운영비로 충당하게 하면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학교 교육활동과 운영이 위축되지 않도록 별도의 방역 예산을 확보해 지원하라고 촉구했다.

 

12. 중등 교육 시도교육청 이양과 함께 국가교육위원회 설치를 추진하겠다는 것에 대해서는 중등 교육의 무분별한 시도 이양은 국가의 교육책무 약화와 교단 정치화, 교원 지방직화로 이어질 우려가 크다교총과 현장 교원들은 결코 교육 이양을 전제로 한 국가교육위원회 설치를 받아들일 수 없으며 분명히 반대한다고 밝혔다.


:: 꼬리말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

 
번호 제목 글쓴이 파일 조회수 날짜
364 경북교총,임종식 경북교육감과 ''소통과 공감''의 자리 가져 이주희 36 2021.04.09
363 새 봄을 여는 아침에, ’예천 관내 초등교장들 다 모였다!‘2021’첫 초등교장협의회 개최 이주희 49 2021.04.06
362 경북교총, ‘열린교총!함께하는 교총!교원들의 꿈이 실현되는 교총‘으로 경북교총뉴스 발간 이주희 52 2021.04.01
361 경북교총,2021''교원윤리위원회 개최 이주희 49 2021.04.01
360 3월 경북교총 뉴스 이주희 47 2021.04.01
359 김영준 경북교총회장, 예천교육지원청과 예천교육 협력 약속 이주희 86 2021.03.24
358 경북교총,2021‘제1차 정책위원회의 개최 이주희 128 2021.03.11
357 원격수업 플랫폼 여전히 “불안”…1년 동안 뭐 했나! 이주희 108 2021.03.08
356 ‘교원에 의한,교원을 위한,교원의’경북교총으로! 하윤수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장 경북교총 방문 이주희 124 2021.03.08
355 교총-교육부, 2020~2021 단체교섭 돌입 이주희 128 2021.02.26
354 교육 무너뜨리는 일방-편향 교육정책 폐기 촉구 교총회장 기자회견 개최 이주희 112 2021.02.22
353 교육부의 2021년 업무 계획에 대한 입장 이주희 263 2021.01.26
352 경북교총 ‧ 한국교육능력진흥원(주) ‧ (주)더 울림,‘미래교육을 위한 경북형 코딩전문가 이주희 312 2021.01.13
351 경북교총 제 47대 회장당선 이주희 517 2020.12.16
350 2020년 경북교총가족 한마음 문경새재길 걷기행사 이주희 563 2020.11.17

첫페이지로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페이지로